메뉴 건너뛰기

창9:20-29

제목: 노아의 방심을 교훈 삼으라.

 

하나님의 은혜로 코로나 위기 가운데서도 대한민국의 삶은 조금씩 여유를 찾아가는 모습을 보게 됩니다. 그러나 지난주와 같이 우리의 신앙은 여유를 찾아가고 있다는 모습은 보지 못하고 있습니다. 오히려 교회와 신앙중심의 삶이 세상 적으로 여유로워지고 방심하는 모습이 느껴집니다.

이러한 때에 사탄은 기회를 노리고 있습니다. 우리의 문턱에 앉아 실수하거나 넘어지기를 기다리고 있는 것입니다. 오늘 본문 말씀에 노아의 모습이 바로 이러한 방심의 모습입니다. 그리고 그 결과는 미래의 또 다른 불 심판의 결과를 낳고 말았습니다.

이 시간 말씀을 통해 이러한 방심의 모습이 우리에게 있는지 살피고 노아의 방심을 교훈 삼아 어떤 상황에서도 주 앞에 바로서는 저와 여러분이 되시길 주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1. 노아.

 

노아는 아담의 10세손으로 그의 아버지 라멕이 182세에 낳은 아들이었습니다.(창5:28-29) 라멕은 노아에 대하여 “여호와께서 땅을 저주하시므로 수고로이 일하는 우리를 이 아들이 안위하리라” 고 희망을 선포하였는데 이러한 노아는 믿음의 조상 아벨과 셋의 믿음의 계대를 이어간 믿음의 사람이었습니다. 그에 대하여 홍수 이전의 노아의 모습을 창6:8-9절에 이렇게 증거하고 있습니다.

 

①노아는 “여호와께 은혜를 입었더라.”

당시 노아가 은혜를 입었다는 의미는 그가 하나님의 자녀로 선택 받았다는 기본 적인 사실과 더불어 그는 하나님의 은혜로 세상을 분별하고, 그 시대의 죄악을 안타까워하며, 하나님의 심판이 임박했음을 호소하던 깨어있는 사람이라는 의미입니다. 그래서 그 사실을 여호와께 은혜를 입었다는 말씀으로 표현 한 것입니다.

②당시 그는 구별된 삶을 살았습니다.

창6:9에 노아에 대하여 증거 하는 말씀 3가지를 살펴보면 당시 그는

 

Ⓐ의인이라고 했습니다.

즉 당시에 의인은 그 시대에 선과 악을 분별하여 시대의 죄악을 떠난 사람으로서 다른 사람을 불쌍히 여기고 긍휼히 여기는 사람이라는 뜻입니다. 또한 하나님을 믿는 신앙 양심을 가지고 살아가는 사람이라는 의미입니다.

이처럼 노아는 당시 의인으로서 하나님 앞에 인정받는 삶을 살았던 것입니다.

 

Ⓑ완전한 자라고 했습니다.

완전하다는 뜻은 흠이 없는, 온전한 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는데 당시 노아는 하나님의 말씀과 신앙양심으로 무장하여 그 시대의 죄악을 떠나 하나님 앞에서나 사람 앞에서 흠을 발견 할 수 없는 사람이었다는 뜻입니다.(욥1:1)

 

Ⓒ하나님과 동행했다고 했습니다.

하나님과 동행하는 삶은 자기주장, 자기고집을 버리고 하나님이 인도하는 대로 순종하는 삶입니다. 그러므로 그 시대에 노아는 하나님의 인도에 따라 세상과 구별된 삶을 살며, 하나님의 명령대로 방주를 만들고, 다가올 대 홍수를 사람들에게 경고하고 스스로 준비했던 것입니다.

 

2. 홍수 이후의 노아의 본분.

 

이러한 노아가 본문의 말씀에 보면 그리 아름답게 보이지 않습니다. 그는 홍수 이후에 새로운 세상을 하나님의 은혜로 새롭게 세워야 될 책임을 가지고 있는 구원의 기관으로써 선지자였습니다. 그러나 홍수이후 평안하고 안일 할 때에 그는 과거 홍수 이전에 타락한 세상의 불순물인 방종의 도구로서 포도주를 사모하여 멈추지 않고 그 일을 위해 오늘 본문 20절의 말씀처럼 포도나무를 심은 것입니다.

이러한 노아의 모습을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그의 결단이 오늘 이 세상의 마지막을 하나님의 심판으로 다시 세워 가는데 다시 기초를 쌓았다는 생각이 느껴지지 않습니까?

사실 홍수 이후에 하나님은 노아에게 다시 새로운 세상을 하나님의 뜻대로 세워나가라는 명령을 주셨습니다. 그 명령이 창9:1절 말씀입니다. 즉 “생육하고 번성하여 땅에 충만 하라.”는 말씀을 주셨던 것입니다. 그런데 이 말씀은 단순히 새로운 세상에서 생육하고 번성하여 땅에 충만 하라. 는 단순한 명령이 아니라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거룩한 세상을 다시 만들어 가라는 명령이었던 것입니다. 그러므로 노아는 새로운 세계를 하나님의 뜻대로 말씀대로 세워야 될 사명을 부여받은 선지자였던 것입니다.

그러나 노아는 홍수이후에 죄가 사라지고 싸움과 강포와 음란이 더 이상 없을 때 자기의 사명을 망각하고 안일했던 것입니다. 그래서 믿음의 일을 생각지 않고 포도나무를 심었던 것입니다.

 

3. 노아의 방종.

 

노아가 포도나무를 심은 것은

 

①열매를 얻기 위함이 아니라 포도주를 만들어 취하고자 한 것입니다.

그가 포도주를 만들어 마시고 취하여 벌고 벗었던 것은 이미 포도나무를 심을 때부터 마음속에서 자기의 본분을 잊거나 사명을 내려놓은 방심의 결과였던 것입니다. 그래서 그의 방심은 하나님을 의식하지 않거나 더 이상 하나님으로 만족하지 못한 결과의 행동이었던 것입니다. 결국 새로운 세상에서 어떻게 하나님의 나라를 세워 나갈 것인가를 내려놓은 결과였던 것입니다.

이처럼 지금 이 시대도 사탄은 우리의 마음속에 세상의 다른 것들을 잔득 심어놓고 자기의 위치를 잊어버리게 하거나 사명을 내려놓고 하나님으로 만족하지 말라고 속삭이고 있는 것입니다. 우리는 경계해야합니다.

 

②노아는 자신의 위치와 사명을 잊었던 것입니다.

하나님이 새로운 세계에 노아를 통해 보여주고자 한 것은 술을 마시고 취한 모습이 아닙니다. 노아가 자신의 정체성(사명)을 잃고 방심할 때 이미 새로운 세상은 그가 저주한 함의 모습을 통해 다시 과거홍수이전의 불신과 불순종과 방탕을 시작하게 된 것입니다.

이처럼 오늘날 많은 목회자들이 술 취하여 사탄에게 밥이 되고 그로인해 양들은 또 다른 심판의 미래를 향해 아무 생각 없이 달려가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우리의 삶을 경계해야 합니다.

 

③하나님이 주신 권위를 포기했기 때문입니다.

함이 아버지의 허물을 다른 사람들에게 이야기 했을 때 이미 함의 마음속에는 아버지에 대한 존경심이 사라졌으며 아버지의 권위는 땅에 떨어졌습니다. 이는 노아가 자신의 사명과 위치를 내려놓고 방심함으로 만들어낸 결과입니다. 이러한 방심의 모습 오늘 우리는 경계해야합니다.

 

4. 노아의 저주.(24, 27)

 

노아는 술이 깬 다음에 그 작은 아들 함이 자기에 대하여 허물을 말한 것을 알고 함을 저주합니다. 그의 저주에 대하여 저는 아쉬움을 느껴 봅니다.

만약 그가 함을 저주하지 않고 자신의 부족함을 돌아보고 진심어린 회개와 더불어 자녀들 앞에 바른 모습으로 살겠다고 결단하는 자세를 보였다면 오늘 이 세상이 어떻게 변했을까 하는 아쉬움입니다.

결과적으로 노아의 저주로 인해 새로운 세계는 다시 죄의 영향력으로 옮겨가는 안타까운 시작을 하게 되었고 그 결과 새로운 세상은 또 다른 하나님의 심판을 향해 가는 세상이 되고 말았던 것입니다. 결과적으로 노아는 이후에 그의 모습이 등장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세상이 분열되고 죄의 열매들만 가득해지는 모습이 창9장 이후의 사실입니다.

 

이것이 무엇을 말하는 것입니까?

 

노아의 방심과 방종 이 한순간의 결단이 세상의 미래를 다시 하나님의 심판의 구렁텅이로 인도했다는 사실입니다. 그러므로 여러분 오늘 우리는 시대의 위기 속에 때로 안일한 가운데 처하지 않았는지 자신을 살피고 노아처럼 실수하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만약 방심한다면 우리의 실수는 우리와 우리자녀의 미래를 절대로 보장 할 수 없게 만들 것입니다. 그러므로 코로나 위기 가운데서도 자신의 위치를 내려놓지 말고 깨어있는 여러분 모두가 되시길 주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 2021.6.6 고후6:1-10 제 목: 중간 점검. 청지기 2021.06.12 0
40 2021.5.30 갈5;1-6 자녀들에게 자유를 누리도록 도우라. 청지기 2021.06.05 0
39 2021.5.16 딤후2:1-4 그리스도 예수의 좋은 군사로 양육된 디모데 청지기 2021.05.21 2
38 2021.5.9 룻2:11-12 제 목: 무너진 가정을 다시 살린 룻. 청지기 2021.05.14 3
37 2021.5.2 삼상1:9-18 제목: 어려움을 주신 하나님의 뜻 청지기 2021.05.07 3
» 2021.4.25 창9:20-29 제목: 노아의 방심을 교훈 삼으라. 청지기 2021.05.01 3
35 2021.4.18 딤후2:20-21 제목: 준비된 그릇이 되라. 청지기 2021.04.23 5
34 2021.4.11 수24:12-18 제 목: 너희 섬길 자를 오늘날 택하라. 청지기 2021.04.16 4
33 2021.4.4 행3:1-10 제 목: 나사렛 예수의 이름으로 걸으라. 청지기 2021.04.09 2
32 2021.3.28 요11:33-44 제 목: 네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보리라. 청지기 2021.04.03 4
31 2021.3.21 요20:24-29 제목: 일군이 가져야 할 마음과 행동. 청지기 2021.03.26 3
30 2021.3.14 요9:1-7 “하나님의 하시는 일을 하라” 청지기 2021.03.20 5
29 2021.3.7 요2:1-11 제목: 무슨 말씀을 하시든지 그대로 하라. 청지기 2021.03.13 26
28 2021 2.28 골3:15-17 그리스도의 평강이 너희 마음을 주장하게 하라. 청지기 2021.03.06 5
27 2021.2.21 마7:15-20 거짓된 자들을 분별하라. 청지기 2021.02.27 8
26 2020.2.14 역대상10:13-14 사탄의 술수를 분별하라. 청지기 2021.02.20 7
25 2020.2.7 사66:1-4 제목: 사탄과의 싸움에서 이기는 비밀. 청지기 2021.02.13 7
24 2020.1.31 눅6:37-38 주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줄것이다. 청지기 2021.02.06 6
23 2020.1.24 겔36:34-38 그래도 구하라. 청지기 2021.01.29 6
22 2021.1.17 마6:19-21 너희를 위하여 보물을 하늘에 쌓으라. 청지기 2021.01.23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