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요20:24-29

제목: 일군이 가져야 할 마음과 행동.

 

세상이 어둡고 힘들어 질수록 사람들의 본능은 더욱더 현실주의에 사로잡혀 눈에 보이는 것만 믿게 됩니다. 그러나 성도에게 있어 이러한 사고는 일꾼으로 선택된 모습에 아무런 열매를 맺지 못하게 할 것입니다.

오늘 본문의 모습을 보십시다. 예수님의 제자들은 예수님을 보았다고 확신 있게 말하지만 예수님이 오셨을 때 그 자리에 없었던 도마는 전혀 믿지도 않을 뿐 아니라 오히려 불신의 모습을 제자들에게 표현합니다.

물론 그럴 수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러한 의심과 불신의 태도는 그를 제자로 삼으신(일꾼 삼으신) 주의 뜻을 행하는 데 복병입니다. 오늘 저희는 우리에게 일하라 하신 주의 음성을 듣습니다. 그 음성에 합당한 모습을 가지고 살아갑시다. 그러면 분명 우리는 봄기운을 타고 역사하시는 하나님의 음성에 순응하는 역사를 보여주게 될 것입니다.

 

1. 도마의 모습,

 

본문25절에 다른 제자들이 우리가 예수님을 보았다. 즉 다시 살아나셨다는 소리를 도마에게 말합니다. 그때 도마는 요20:25절에 “가로되 내가 그 손의 못 자국을 보며 내 손가락을 그 못 자국에 넣으며 내 손을 그 옆구리에 넣어 보지 않고는 믿지 아니하겠노라.”고 고백합니다.

 

이러한 도마의 모습을 상상해 봅시다.

 

그의 얼굴에는 기쁨이나 감격 혹은 사모하는 마음을 찾아볼 수 없을 것입니다. 오히려 절망적인 모습과 낙심에 가득 찬, 미래가 불투명한 우울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을 것입니다. 만약 저와 여러분이 이러한 모습을 보여준다면 복음의 사명을 감당 할 수 있겠습니까? 저는 불 가능하리라고 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이러한 모습들을 버려야합니다. 이러한 도마의 모습은 사실 예견된 모습이었습니다. 왜냐하면 그는 생전예수님을 따르며 무엇을 보고 따라 다녔는지 정확한 고백보다는 급하고 직관적인 단순한 인간적인 모습을 가진 제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즉 그는

 

①의협심이 강한 사람이었습니다.

요11:16절에 보면 유대인의 핍박으로 다시 유대로 가기 어려워졌을 때 예수님이 나사로의 죽음을 아시고 깨우러 가자하십니다. 그때 다른 제자들은 두려워하고 반대했지만 도마는 주와 함께 죽으러가자 하면서 염려하는 제자들을 독려하여 예수님을 따랐습니다. 이러한 도마는 주저하지 않고 주님을 위해선 생명도 아끼지 않겠다는 의협심이 강한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②무지한 도마였습니다. (요14:1-6)

하지만 예수님이 십자가를 앞에 두고 처소를 예비하러 가신다 말씀하실 때 도마는 주님이 어디로 가시는지 우리가 알지 못하거늘 그 길을 어찌 알겠습니까? 하면서 주의 사명과 사역을 전혀 이해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③의심과 불신을 품은 도마였습니다.

그리고 본문에서 보여준 도마의 모습은 저가 예수님을 따라 다녔으나 세상적인 세계관과 가치관을 소유한 자라는 사실을 여실히 보여줍니다.

그래서 예수님이 살아나셨다는 말을 하는 제자들 앞에 내가 손으로 넣어 보기 전에는 믿을 수 없다고 고백한 것입니다. 즉 눈에 보이고 만져보는 것만이 진실이라고 고백한 것입니다. 이러한 도마의 모습을 우리는 가지고 있지 않습니까? 그러나 이러한 모습은 우리가 사명을 감당하는 일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 불신앙의 모습입니다. 만약 예수님이 다시 도마에게 찾아오지 않았더라면 그는 더 이상 제자의 사명을 회복하지 못했을 것입니다. 즉 그는 우리의 기억 속에 위대한 도마라고 기억되지 못했을 것입니다.

 

2. 예수님이 찾아오심.

 

이러한 도마에게 요20:26에 보면 “여드레를 지나서 제자들이 다시 집안에 있을 때에 도마도 함께 있고 문들이 닫혔을 때” 라는 말씀처럼 예수님이 도마가 다른 제자들과 함께 있을 때 다시 찾아오셨습니다. 그리고 도마에게 말씀하십니다. 요20:27에 “도마에게 이르시되 네 손가락을 이리 내밀어 내 손을 보고 네 손을 내밀어 내 옆구리에 넣어 보라 그리하고 믿음 없는 자가 되지 말고 믿는 자가 되라. 그리고 요20:29절에서는 ”너는 나를 본 고로 믿느냐 보지 못하고 믿는 자들은 복 되도다.“ 라고 말씀하셨던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도마가 예수님의 제자로서 후에 인도까지 가서 복음을 전하고 순교 할 수 있었던 것은 그에게 부활하신 예수님이 다시 찾아오셨기 때문이요. 그는 보지 않고 믿는 신앙을 회복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봄의 소리를 통해 감동을 주시는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일하러 일터에 나가길 원하는 제자의 모습은

 

3. 일꾼의 자세.

 

①보지 않고 믿는 자가 되는 것입니다.

즉 우리는 눈에 보이는 것만을 진실이라고 생각해서는 안 됩니다. 우리 눈엔 보이지 않지만 지금도 우리와 함께하고 있는 존재로서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 하심을 확신하고 사명을 감당하는 것입니다. 그러면 주의 은혜가 여러분과 함께 하실 것입니다. 그러므로 예수님의 일꾼은 눈에 보지 않아도 믿음으로 믿고 따르는 마음자세와 행동이 필요한 것입니다.

벧전1:8에 베드로는 “예수를 너희가 보지 못하였으나 사랑하는 도다 이제도 보지 못하나 믿고 말할 수 없는 영광스러운 즐거움으로 기뻐하니“ 라고 수신자인 교회에 편지합니다. 그러므로 보지 않고 믿는 자는 하나님을 확신하고 그의 주권을 믿는 자요. 진정으로 하나님께 자신의 삶을 맡기고 살아가는 사람일 것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이러한 사람에게 역사하십니다.

 

②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가진 것입니다.(마15:21-28, 막7:24-29)

도마의 또 다른 모습을 성경에서는 잘 알지 못하나 전승이나 도마의 행전을 살펴보면 도마는 어떤 사람이었을까? 를 짐작케 하는 말씀이 있습니다. 저는 그 모습을 2가지의 모습으로 표현해 보고자 하는데 그 첫째는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가진 것입니다. 그는 인도 어느 지역의 왕국에서 선교하다가 오해를 받아 순교하게 되었을 때 그는 복음을 포기하지 않고 그 순교를 묵묵히 받아드리되 그들에게 하늘의 왕국을 선포했다고 합니다. 이러한 그의 모습은 복음을 전하는 일에 죽음에 이르러도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그가 가지고 있었다는 것을 짐작케 하는 모습일 것입니다. (행전20:24)

그리고 여러분도 잘 아시는 말씀으로 가나안 여인을 기억하실 것입니다. 흉악히 귀신들렸던 딸을 주님께 고쳐 달라고 간청하는 여인의 모습을 보면서 무엇이 연상되십니까? 그 여인은 예수님을 믿고 신뢰하는 모습을 포기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제자들과 예수님의 부정적인 언사에도 시험에 들지 않고 끝까지 예수님께 도움을 간청했던 것입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모습이 예수님의 제자 된 복음의 일꾼의 자세입니다. 저와 여러분 이러한 자세로 일터로 나갑시다.

 

③푯대를 바라보는 자세를 가진 것입니다.(빌3:10-14)

둘째로는 도마의 모습 속에 그는 위를 바라보고 살아가는 삶의 자세를 가졌다고 합니다. 즉 바울사도가 빌3:12-14절에 “내가 이미 얻었다 함도 아니요 온전히 이루었다 함도 아니라 오직 내가 그리스도 예수께 잡힌바 된 그것을 잡으려고 좇아가노라. 형제들아 나는 아직 내가 잡은 줄로 여기지 아니하고 오직 한 일 즉 뒤에 있는 것은 잊어버리고 앞에 있는 것을 잡으려고 푯대를 향하여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님이 위에서 부르신 부름의 상을 위하여 좇아가노라”고 고백한 것처럼 그도 푯대 되신 그리스도만을 바라보고 인도까지 복음을 전하러 갔던 것입니다.

그러므로 딤후4:7-8절에 “내가 선한 싸움을 싸우고 나의 달려갈 길을 마치고 믿음을 지켰으니 이제 후로는 나를 위하여 의의 면류관이 예비 되었으므로 주 곧 의로우신 재판장이 그 날에 내게 주실 것이니 내게만 아니라 주의 나타나심을 사모하는 모든 자에게 니라.” 라고 고백했던 바울처럼 그도 언젠가 부르심의 결과를 바라보는 소망을 가지고 살았을 것입니다.

오늘 우리영주교회는 이러한 도마의 모습을 교훈삼아 주의 맡긴 일을 묵묵히 감당하여 주님이 언젠가 부르실 때 착하고 충성된 종이라 인정하는 우리 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 2021.5.9 룻2:11-12 제 목: 무너진 가정을 다시 살린 룻. 청지기 2021.05.14 1
37 2021.5.2 삼상1:9-18 제목: 어려움을 주신 하나님의 뜻 청지기 2021.05.07 1
36 2021.4.25 창9:20-29 제목: 노아의 방심을 교훈 삼으라. 청지기 2021.05.01 1
35 2021.4.18 딤후2:20-21 제목: 준비된 그릇이 되라. 청지기 2021.04.23 2
34 2021.4.11 수24:12-18 제 목: 너희 섬길 자를 오늘날 택하라. 청지기 2021.04.16 3
33 2021.4.4 행3:1-10 제 목: 나사렛 예수의 이름으로 걸으라. 청지기 2021.04.09 2
32 2021.3.28 요11:33-44 제 목: 네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보리라. 청지기 2021.04.03 3
» 2021.3.21 요20:24-29 제목: 일군이 가져야 할 마음과 행동. 청지기 2021.03.26 3
30 2021.3.14 요9:1-7 “하나님의 하시는 일을 하라” 청지기 2021.03.20 4
29 2021.3.7 요2:1-11 제목: 무슨 말씀을 하시든지 그대로 하라. 청지기 2021.03.13 22
28 2021 2.28 골3:15-17 그리스도의 평강이 너희 마음을 주장하게 하라. 청지기 2021.03.06 5
27 2021.2.21 마7:15-20 거짓된 자들을 분별하라. 청지기 2021.02.27 8
26 2020.2.14 역대상10:13-14 사탄의 술수를 분별하라. 청지기 2021.02.20 6
25 2020.2.7 사66:1-4 제목: 사탄과의 싸움에서 이기는 비밀. 청지기 2021.02.13 6
24 2020.1.31 눅6:37-38 주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줄것이다. 청지기 2021.02.06 6
23 2020.1.24 겔36:34-38 그래도 구하라. 청지기 2021.01.29 6
22 2021.1.17 마6:19-21 너희를 위하여 보물을 하늘에 쌓으라. 청지기 2021.01.23 8
21 2020.1.10 마5:1-6 그리스도인의 은혜를 회복하라. 청지기 2021.01.16 6
20 2021,1,3 욥23:8-14 욥의 부르짖음을 따라가자. 청지기 2021.01.10 6
19 2020.12.27 벧전5:7-11 분별하여 살자. 청지기 2021.01.02 11